'20승 선착' 허삼영 삼성 감독 "우규민?오승환, 마무리 잘 해줬어"

삼성, KT에 7-5 승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허삼영 삼성 라이온즈 감독. /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허삼영 삼성 라이온즈 감독. /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수원=뉴스1) 김도용 기자 = 20승에 선착한 삼성 라이온즈의 허삼영 감독이 마무리를 책임진 두 베테랑 투수 우규민과 오승환에게 박수를 보냈다.

삼성은 12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경기에서 7-5로 승리했다.

이로써 삼성은 10개팀 가운데 가장 먼저 20승(13패)을 기록했다. 삼성이 20승을 선착한 것은 지난 2015년(20승 10패) 이후 6시즌 만이다.

이날 삼성은 2회 1점, 3회 2점, 4회 3점을 뽑아내며 6-0으로 달아나 손쉽게 승리하는 듯 했다.

하지만 5회에 홈런 3개, 6회 홈런 1개를 맞아 5-6까지 추격을 허용했다. 7회에는 심창민이 나섰지만 2사 1, 3루로 역전 위기를 맞았다.

허삼영 감독은 불을 끄기 위해 우규민을 마운드에 올렸고, 우규민은 1⅓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이어 오승환이 9회에 등판, 역시 무실점으로 승리를 책임졌다.

경기 후 허삼영 감독은 "막판에 위기가 있었지만 우규민, 오승환이 베테랑 투수답게 마무리를 잘 해줬다"고 두 구원 투수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하위타순이 잘 연결돼 좋은 점수를 뽑았다. 선수들 모두 상대에 작은 틈이 보이면 주저 없이 허슬플레이를 펼쳤다"고 타자들의 적극적인 모습에도 만족을 표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