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값상품권부터 노라조 뮤비까지…서울 '관광특구 회복 프로젝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관광특구상품권 안내 포스터.(서울시 제공)© 뉴스1
서울관광특구상품권 안내 포스터.(서울시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허고운 기자 =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관광객 감소로 침체된 시내 관광특구를 돕기 위해 '관광특구 회복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서울시내에는 현재 종로·청계, 명동, 동대문, 이태원, 잠실, 강남 마이스 등 6개 지역이 관광특구로 지정돼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매출액이 이태원은 40.7%, 동대문 31.2%, 명동 26.2% 감소했다.

서울시는 관광특구 소비 진작과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관광특구 전용 상품권을 발행하기로 했다. 17일 오전 10시부터 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 예정인 서울관광특구상품권은 강남을 제외한 5개 관광특구 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상품권은 제로페이 이용이 가능한 결재앱(PAYCO, 티머니페이, 비플제로페이 등)에서 1인당 최대 5만원까지 할인 금액으로 구입할 수 있다. 구입한 상품권은 11월 말까지 사용 가능하다.

관광특구 재방문을 유도하기 위해 상품권 1만원 페이백 이벤트도 6월부터 진행한다. 상품권으로 2만원 이상을 구매하면 선착순 5000명까지 상품권 1만원을 되돌려주는 행사다.

서울시는 또 가수 노라조와 고스트나인(GHOST9)이 출연한 홍보영상 'PLAY WITH SEOUL'을 14일 유튜브로 공개한다. 노라조의 대표곡 '슈퍼맨'을 개사해 제작된 뮤직비디오 형식의 영상은 각각의 관광특구가 가진 쇼핑·음식·패션 등의 매력을 소개한다.

아울러 개그우먼 박미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미선임파서블'은 이태원 관광특구 현장에서 서울관광특구상품권을 사용하는 방법 안내, 지역상권 소개 등을 이달 말 선보일 예정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19로 대부분의 지역 상권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외국인 관광객의 발길이 끊긴 관광특구는 피해가 더욱 막심하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시민들은 소소한 행복을 느끼고 소상공인도 활기를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5:30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5:30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5:30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5:30 06/21
  • 금 : 70.98하락 1.3715:30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