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금새록 활약 어땠나… 백종원도 견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새록이 '골목식당' 새 MC로 등장해 활약을 기대케했다. /사진=SBS 제공
금새록이 '골목식당' 새 MC로 등장해 활약을 기대케했다. /사진=SBS 제공

배우 금새록이 '골목식당' 새 MC로 등장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SBS '골목식당'에서는 새롭게 MC로 합류한 배우 금새록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성주는 금새록을 '알바 금메달'로 소개했다. 영화관, 한복 판매, 모델하우스 계약, 연기학원, 빙수 가게 등에서 아르바이트를 했었다는 금새록. 

금새록은 다양한 알바 커리어부터 특유의 알바 톤 인사까지 선보이며 "난 서비스 직업에 완전 잘 맞는 거 같다. 일을 잘하는 거 같다"라고 자기 PR을 열심히 했다.

금새록은 "맞춤 예복집에서 아르바이트를 할 때는 가계약을 가장 많이 땄다. 그리고 영화관 알바를 할 때 멤버스 카드를 제일 많이 발급한 직원에게 상을 준다. 일하는 8-9개월 동안 한 번도 1위를 놓쳐본 적이 없다. 한 달에 1500개씩 발급했다"라고 밝혀 감탄을 자아냈다.

금새록과 함께 일했던 동료들의 증언도 쏟아졌다. 예복집 부장님은 "새록이는 15분 정도면 사람을 홀리듯이 해서 카드를 내게 했다. 경력자들에 비해서도 월등하게 실적을 올려서 레전드로 통했다"라고 증언했다. 또한 영화관 알바 동료, 모델하우스 관계자 등이 금새록을 위해 증언을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금새록은 "너무 훌륭한 선배님들이 잘해주셔서 많이 기가 죽어있다. 그런데 저는 다양한 사회생활로 경험을 쌓고 와서 일하시는 분들의 마음을 알고 있다. 또 서비스직을 많이 해서 서비스면에서 할 수 있는 게 많을 것 같다"라며 전임 MC들에 비해 근성, 생활력, 서비스 정신에서는 자신 있다고 밝혀 기대감을 갖게 했다.

금새록은 부천 카센터 골목에 대해 "올드하지만 힙한 느낌도 있다. 을지로가 힙지로가 됐듯이 여기도 그럴 수 있을 것 같다"고 했고, 이를 들은 백종원은 "오자마자 상권을 분석하면 어떡하냐. 그것 내 역할이다"고 견제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7.52상승 11.3313:07 06/24
  • 코스닥 : 1014.24하락 2.2213:07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3:07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3:07 06/24
  • 금 : 73.43상승 0.9113:07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