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억 날리고 배달, 사실은"… '라디오스타' 정준하 충격 근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준하가 자신을 둘러싼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사진=라디오스타 제공
정준하가 자신을 둘러싼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사진=라디오스타 제공

방송인 정준하가 와전된 소문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했다. 정준하는 지난 12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정준하는 “코로나19로 식당 운영에 타격은 없는지?”라는 김국진의 물음에 "타격이 있지"라고 답했다. 정준하는 “그런데 다들 힘드셔서 힘들다는 얘기는 잘 못하겠다”고 덧붙였다. “와전된 소문 때문에 마음고생을 하기도 했다”고도 했다.

MC 김구라는 올 초 정준하가 식당을 운영하다가 10억원의 손해를 본 뒤 직접 배달 일을 한다는 내용의 기사가 쏟아졌던 것에 대해 언급했다.

정준하는 “제가 기사를 내달라고 어디에 얘기한 건 아니었다. 돈 날리고 망했다는 걸 자랑하고 싶었겠냐”면서 착잡한 심정을 드러냈다. 김구라는 "걱정이 많이 되더라"라고 털어놨고 정준하는 “두 개 말아먹고 남은 두 개 열심히 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직접 배달에 나선 사진이 화제를 모았던 것과 관련해서도 입을 열었다. 정준하는 “그것도 와전된 게 있다. 장사를 하다가 일손이 바쁠 때 (배달 음식을) 들고 간 거였고, 그걸 직원이 찍어줘서 인스타그램에 올렸던 건다. 그런데 ‘정준하 충격 근황’이라고 뜨더라”며 당혹감을 표했다. 그러면서 “동정 마케팅이 절대 아니었다”며 “그 뒤로 배달은 끊었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