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희봉 전 청와대 비서관, 검찰 수심위 신청했지만 기각… '원전 평가 조작 의혹' 부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월성 원자력발전소 1호기 경제성 평가를 조작했다는 의혹을 받는 채희봉 전 청와대 비서관이 검찰 수심위를 신청했지만 기각됐다. /사진=뉴스1
월성 원자력발전소 1호기 경제성 평가를 조작했다는 의혹을 받는 채희봉 전 청와대 비서관이 검찰 수심위를 신청했지만 기각됐다. /사진=뉴스1

월성 원자력발전소 1호기 경제성 평가를 조작했다는 의혹을 받은 채희봉 전 청와대 산업정책비서관(현 한국가스공사 사장)이 외부 전문가들에 의해 기소 적정 여부를 판단하는 검찰 수사심의위원회(수심위) 소집을 신청했지만 기각됐다.

대전지방검찰청 시민위원회는 최근 채 전 비서관이 신청한 수심위를 소집하지 않기로 의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시민위원회는 외부 전문가들이 기소 여부와 검찰 수사 계속 여부 등을 논의하는 기구다. 시민위원회의 이 같은 결정은 '검찰 수사에 특별한 문제가 없다'는 취지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채 전 비서관은 2018년 산업부 원전 담당 공무원에게 "원전 관련 수치를 고치라"고 부당한 지시를 했다는 혐의를 받는다. 채 전 비서관은 혐의를 모두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전 조기폐쇄 정당성에 관한 감사 관련 자료를 삭제한 혐의를 받은 산업부 공무원 3명은 모두 불구속 상태로 대전지방법원에서 재판을 받고 있다.
 

한은진
한은진 lizhan9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한은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6.56상승 4.4312:50 06/15
  • 코스닥 : 995.30하락 2.1112:50 06/15
  • 원달러 : 1118.30상승 1.612:50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2:50 06/15
  • 금 : 72.01상승 0.8312:50 06/15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잘생겼다" 김우빈, '부끄러워 하며 손하트 발사'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