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보험 흥행 새 역사 쓰는 KB손해보험”… 시장점유율 3배 급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손해보험이 암보험 시장에서 점유율을 급격히 늘리고 있다. 사진은 KB손보 강남 사옥./사진=KB손보
KB손해보험이 암보험 시장에서 점유율을 급격히 늘리고 있다. 사진은 KB손보 강남 사옥./사진=KB손보

장기인보험 시장에서 약진하고 있는 KB손해보험(이하 KB손보)가 암보험 시장에서 지난 1년 동안 점유율 3배 이상 급성장을 이뤄내며 암보험 흥행의 역사를 다시 쓰고 있다.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등 신상품에 대한 마케팅이 제대로 먹힌 셈이다.  

KB손보는 지난해 5월 13일 출시한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와 갑상선 및 전립선 바늘생검조직병리진단비,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기존 월평균 2억원 수준이던 KB손해보험의 암보험 신규 매출은 지난해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출시 직후인 2020년 6~7월에는 월평균 16억원으로 무려 8배 뛰었다.​ 

출시 후 지난 4월까지 약 1년 동안 34만여명의 고객이 KB손해보험의‘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보장을 선택하는 등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최신 의료기술에 대한 보장은 암보험 시장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이에 ‘표적항암치료’보장에 대해 관망하고 있던 다른 보험사들도 지난해 하반기부터 앞다퉈 유사한 보장을 출시하기 시작했다.​​ 

지난 1년 동안 KB손해보험의 암보험 시장점유율은 30% 수준으로 출시 이전인 2020년 1~4월의 암보험 시장점유율(11%수준)과 비교해서는 약 3배의 급성장을 이뤄냈다.​​ 

KB손해보험의 암보험 패러다임 변화에 대한 노력은 매출 실적을 통해 여실히 증명되고 있다.​ 

그만큼 고객에게 꼭 필요한 보장이 무엇인가를 고민하여 이를 상품에 반영한 KB손해보험의 전략이 주효한 결과였다.​​ 

KB손해보험은‘표적항암약물치료’에 대한 보장에 그치지 않고 지난해10월에는 표적항암약물치료의 미보장 영역이었던 항암 호르몬 치료를 보장하는‘특정항암호르몬약물치료비’를 개발했다. 

2021년에는 업계 최초로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한 ‘갑상선암호르몬약물치료비’및 ‘표적항암방사선치료비’등 최신 항암치료에 대한 보장 영역을 확대함으로써 암보험 판매1위사로서의 상품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고 있다.​​ 

‘KB암보험과 건강하게 사는 이야기‘는 ‘위,십이지장,대장 양성종양 및 폴립진단비’, ‘6대기관(간, 담관, 췌장, 기관지 및 폐, 갑상선, 생식기)양성종양 및 폴립진단비’ 등 건강검진을 통해 확인되는 암 전단계에 대한 예방적 성격의 보장부터 암 치료 후 통증 완화 및 재활을 위한 '암특정통증완화치료비', '암특정재활치료비', ‘말기암호스피스통증완화치료비’까지 보장한다.

KB손해보험 장기상품본부장 배준성 상무는 “고객들에게 꼭 필요한 차별화된 보장을 고민하여 암보험 보장영역의 패러다임을 바꾸기 위한 꾸준한 노력의 결과”라고 전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