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람코자산신탁, 3600억 규모 쿠팡 신선물류센터 품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3일 코람코자산신탁이 역대 최대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해 쿠팡 신선물류센터를 품에 안았다./사진=코람코자산신탁
13일 코람코자산신탁이 역대 최대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해 쿠팡 신선물류센터를 품에 안았다./사진=코람코자산신탁
코람코자산신탁이 역대 최대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해 쿠팡 신선물류센터를 품에 안았다.

코람코자산신탁은 3600억원을 들여 인천시 항동 소재 '티제이물류센터' 인수를 마무리했다고 13일 밝혔다. 리츠를 통한 물류센터 매입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다. 

'코크렙52호리츠'를 통해 매입한 티제이물류센터는 인천 중구 항동7가 95-3번지에 위치한 지상 7층, 연면적 8만8230㎡(약 2만6700평) 규모의 저온 물류센터다. 인천 남항 물류단지 내 연면적 기준으로 최대 규모의 저온시설로 지난 3월 준공을 완료했다.

이 물류센터는 최근 뉴욕 증시 상장으로 주목받고 있는 쿠팡의 신선물류허브센터로 활용될 예정이다. 코크렙52호리츠는 쿠팡과 중도해지 불가한 5년간의 마스터리스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2026년 4월까지지만 이후 10년간 임차기간 연장 옵션까지 확보해 배당은 물론 향후 엑시트(EXIT)에 대한 안정성도 마련했다. 

코크렙52호리츠 투자자로는 행정공제회, KT&G, 담배인삼공제회, 삼성증권, 한화투자증권 등이 참여했다. 운용기간 5년 동안 IRR기준 8.5%대의 수익을 목표로 한다.   

코람코자산신탁 김철규 본부장은 "이번 물류센터 선매입은 일부 지역에서 제기되는 수요 공급 비대칭에 대한 트렌드와 수급에 대한 사전 분석을 통해 가치상승이 예상되는 자산을 선점했다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시장의 흐름보다 한 발 앞선 투자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투자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