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發 인플레이션 공포에… 원/달러 환율 '껑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발 인플레이션 우려에 지난 13일 달러대비 원/달러 환율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미국발 인플레이션 우려에 지난 13일 달러대비 원/달러 환율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미국발 인플레이션 우려에 지난 13일 원/달러 환율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4.6원 오른 1129.3원에 마감했다. 전일보다 8.3원 오른 1133.0원에 개장한 후 장 초반 1033.01원까지 올랐다가 상승폭을 줄여 나갔다.

이날 원/달러 환율이 급등한 이유는 시장 전망치를 뛰어 넘는 미국의 소비자물가지수(CPI) 상승률에 인플레이션 공포가 커지면서 국채금리가 급등했기 때문이다.

미 노동부에 따르면 4월 CPI는 전년 동월보다 4.2% 올라 13년 만에 최고치로 치솟았다. 식료품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물가는 3% 올라 당초 전망치(2.3%)를 웃돌았다.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는 장중 한때 1.701%까지 치솟았다. 뉴욕증시는 인플레이션 공포로 3대 지수 모두 2% 내외 급락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전날 미국에서 달러가 강세를 보였고 시장에서 인플레이션 우려로 증시가 하락했다"며 "위험자산 기피현상으로 국내 주식시장에서 외국인의 순매도세가 지속될 가능성이 커지면서 원/달러 환율이 올랐는데 당분간 등락을 거듭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