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배현진, 홍준표 복당에 "구태여 겁내고 걱정할 일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송영성 기자 =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최고위원 경선에 출사표를 던지며 홍준표 무소속 의원 복당 문제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3일 배현진 의원은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과 당원을 위한 봉사자를 자처하면서 정작 어려움이 닥치면 그 책임을 국민과 당원께 떠넘기는 비겁한 지도부는 되지 않겠다"며 "정권교체로 만들어진 진짜 대한민국을 위해서라면 그 어떤 난관이 닥쳐도 회피하지 않고 담대하게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그는 "언제나 여러분의 훌륭한 칼이자 방패가 되겠다"며 "'살을 내어주어도 뼈는 반드시 취하겠다(육참골단)'라는 필승의 각오로 내년 대선 승리의 강력한 견인차 역할을 해내겠다"고 했다.

배현진 의원은 "공정한 경선 관리로 감동적인 경선의 장을 이뤄내고 국민들이 전폭적으로 지지하는 승리의 후보를 반드시 탄생시키겠다"며 "혼신의 힘을 다하는 '진짜' 최고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배 의원은 출마 선언 후 홍준표 무소속 의원의 복당 문제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그는 "너무 당연한 문제기 때문에 이제껏 아무 말 보태지 않았다"며 "한 가족이고 구태여 겁내고, 누구를 들어오라 마라 할 걱정할 일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당연히 복당해야 한다"며 "당 밖에서 거론되는 대권 주자들이 모두 우리 당 안으로 들어와 감동하는 화합의 장을 이뤄드리고 싶다"고 했다.

또한 '당 대표 출마를 하는 초선 의원들도 있는데 왜 최고위원 출마를 결심했냐'는 질문에는 "당 대표 출마는 애초에 고려해 본 적이 없다"며 "국민들과 당원들의 눈높이에 맞는 본분을 실천하고자 무엇을 어떻게 보답해야 할지 고민했다. 최고위원이 돼 실질적인 역할을 해내겠다"고 했다.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고위원 경선 출마를 선언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5.13/뉴스1 © News1 오대일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고위원 경선 출마를 선언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5.13/뉴스1 © News1 오대일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