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AZ 접종, 독감 예방주사 맞는 것 같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부겸 총리가 AZ백신을 맞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김부겸 총리가 AZ백신을 맞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가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받고 "가을에 독감 예방주사를 맞는 것과 별다른 게 없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공포감 때문에 너무 두려워하시는데 전혀 그러실 필요가 없는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14일 오후 김 총리는 서대문구 예방접종 센터에서 AZ 백신을 접종받았다. 총리 후보자 당시 국회에 제출한 사전 답변서에서 국민의 백신 불안을 해결하기 위해 백신을 맞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2시30분 접종센터에 도착한 김 총리는 접종 현황을 듣고 백신 접종을 마쳤다. 김 총리는 접종 후 30분 동안 대기한 뒤 취재진을 만나 "다른 증상은 없었다"며 "아낙필라시스(부작용) 같은 게 있는 분이 있다는데 (제겐) 그런 건 없었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코로나19 때문에 우리 국민들의 삶이 다 헝클어져 있다. 극복하는 방법은 우리 모두가 힘을 합치는 것"이라며 "백신 접종은 자신뿐 아니라 이웃과 대한민국 공동체 전체를 위한 일종의 연대 의식이고 단합된 행동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가짜뉴스에서 '백신이 두렵다'는 등 여러 가지 잘못된 정보를 외치는 분들도 계신다"고 지적했다.

김 총리는 현 상황이 "코로나19라는 감염병으로 인해 공동의 적과 전쟁을 하는 것"이라며 "우리가 어려울 때 늘 힘을 합쳐서 극복해 왔던 우리들의 DNA를 다시 한번 찾아내자는 취지였다"고 취임사에서 밝힌 국민 통합의 의미에 대해 설명했다.

김 총리는 "판단은 국민들께서 하실 것"이라며 "저나 우리 내각은 어떠한 일이 있더라도 국회 내에서 여야를 가리지 않고 정책의 구체적인 내용을 설명하고 필요하면 도움을 요청할 것이다. 국민들에게 긴급한 코로나19와 같은 과제에서는 여야가 다른 해법이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