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청 팀 현대캐피탈, 실업연맹전서 국군체육부대에 3-0 완승

김선호 8득점 등 활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실업배구연맹전서 국군체육부대를 상대한 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 배구단 제공) © 뉴스1
실업배구연맹전서 국군체육부대를 상대한 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 배구단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남자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2021 신협중앙회장배 한국실업배구연맹전'서 국군체육부대(상무)를 제압했다.

현대캐피탈은 14일 강원 홍천의 홍천종합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번외 매치 상무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17 25-15 25-23)으로 이겼다.

어린 선수들의 경험치를 쌓기 위해 문성민, 여오현, 박주형, 최민호 등 베테랑을 제외한 채 이번 대회에 나선 현대캐피탈은 높이의 우위를 앞세워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이번 대회를 앞두고 "프로의 자존심을 지켜달라"고 했던 최태웅 현대캐피탈 감독의 기대에 부응했다.

현대캐피탈은 블로킹 숫자서 11-5로 앞섰다. 박준혁과 차영석, 최은석이 나란히 블로킹 3개씩을 기록했다.

2020-21시즌 신인상을 받았던 김선호가 8점을 올렸고 최은석이 8점, 허수봉이 7점, 박준혁이 6점 등으로 고른 활약을 펼쳤다.

최태웅 감독 대신 송병일 코치가 경기를 지휘한 가운데 현대캐피탈은 1세트를 16-10으로 리드하며 가볍게 첫 세트를 따냈다.

2세트 초반부터 8-4로 앞서간 현대캐피탈은 2번째 세트마저 25-15로 가져갔다.

현대캐피탈은 KB손해보험 출신 한국민이 13점으로 분전한 상무를 3세트에서도 제압하며 셧아웃 승리를 따냈다.

상무는 한국전력 출신 김지한이 5점, 정태현과 천종범이 나란히 4점씩을 냈다.

현대캐피탈은 15일 화성시청과 2번째 번외경기를 갖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