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꺾은 류지현 LG 감독 "정주현 호수비+정찬헌 호투가 승리요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라이온즈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4대3으로 승리한 LG 류지현 감독이 팬들에게 인사 후 그라운드를 빠져나가고 있다. 2021.5.14/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삼성라이온즈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4대3으로 승리한 LG 류지현 감독이 팬들에게 인사 후 그라운드를 빠져나가고 있다. 2021.5.14/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선두 삼성 라이온즈에 1점차 승리를 거둔 류지현 LG 감독이 두 차례 호수비로 실점 위기를 넘겨준 정주현과 선발 투수로서 제 몫을 다한 정찬헌을 칭찬했다.

LG는 14일 잠실 야구장에서 열린 삼성과 경기에서 4-3으로 승리했다.

선발 투수 정찬헌이 6이닝 3실점(2자책)으로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했고, 필승조 김대유-정우영-고우석도 삼성 타선을 무실점으로 묶고 승리를 지켰다.

타선에서는 김현수와 이천웅이 멀티히트를 기록했고, 홍창기가 중요한 순간 결승타를 쳐 승리를 이끌었다. 특히 경기 중반 투입된 정주현은 공수에서 맹활약하며 승리에 발판을 놨다.

경기 후 류 감독은 "1위팀을 상대로 힘든 경기였는데 선발 정찬헌이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며 선발 투수로서 역할을 제대로 해줬다. 특히 오늘은 정주현의 결정적인 두 차례 호수비로 승리를 따낼 수 있었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3 06/24
  • 금 : 73.73상승 0.3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