獨, 인도 변이 확산하는 英 '코로나 위험 지역'으로 분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RITAIN-HEALTH-VIRUS © AFP=뉴스1
BRITAIN-HEALTH-VIRUS © AFP=뉴스1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독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인도발 변이가 확산하고 있는 영국을 '코로나 위험 지역'으로 분류할 계획이다.

로이터통신은 14일(현지시간) 독일 정부 소식통들을 인용해 이 같이 보도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전날 인도발 변이(B.1.617.2)의 영국 내 확산이 우려된다고 밝혔다.

스카이뉴스에 따르면 잉글랜드 공중보건국(PHE)은 지난 12일 기준 영국에서 인도발 변이로 4명이 사망했다고 전했다.

영국 내에서 인도발 변이로 인한 사망 사례는 처음 알려진 것이다.

나딤 자하위 영국 백신 담당 정무차관은 인도 변이가 나온 지역에서 백신 접종과 코로나19 검사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5.26상승 11.3814:35 06/23
  • 코스닥 : 1016.69상승 5.1314:35 06/23
  • 원달러 : 1137.50상승 5.614:35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4:35 06/23
  • 금 : 72.52상승 0.7314:35 06/23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영화 '좀비크러쉬: 헤이리'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