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모범택시' 이제훈·이솜 살벌한 대치…'분풀이' 언급에 긴장감 폭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모범택시' 캡처 © 뉴스1
SBS '모범택시'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모범택시' 이제훈, 이솜이 살벌한 대치로 긴장감을 높였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에서 김도기(이제훈 분)는 강하나(이솜 분)와 맞대면했다. 조도철(조현우 분)이 어디에 있냐고 추궁하기 시작한 강하나는 "분풀이 중인 거 아니냐"라는 확신으로 긴장감을 더했다.

이날 강하나는 김도기에게 연락해 먼저 만나자고 했다. "조도철 어디에 있냐. 당신이 데려갔잖아. 왜 범죄자들 납치하는 거냐. 말해 봐라. 진짜 궁금해서 그런다"라며 의미심장하게 물었다. 이어 "잡아다가 벌이라도 주나? 혹시 고문 같은 것도 하냐"라더니 "당신들이 하는 게 정의 같지? 착각하지 마. 그래 봤자 당신은 당신이 경멸하는 그들과 다를 게 없어, 똑같은 범법자라고"라고 강조했다.

김도기는 "그런데 왜 안 잡냐, 범법자인데"라고 받아쳤다. "기다려, 증거 찾을 테니까"라는 답에 김도기는 "그것도 못 찾아놓고 큰소리 친 거냐. 증거는 어느 세월에 찾을 거냐. 이래서 나 같은 놈들이 법을 우습게 아는 거다. 범인 분명하고 정황도 확실한데 증거 없다고 놓치는 게 당신들 현실이니까"라고 지적했다. "우리는 억울한 사람을 안 만드는 것뿐이다"라는 강하나의 설명을 들은 김도기는 "그럼 그런 놈들에게 상처받은 사람들은 어쩌냐. 조도철 같은 사람 납치해서 뭐하냐고 했냐. 나 같으면 못다 치른 죗값 받게 할 것 같다"라고 솔직히 말했다.

이에 강하나는 무슨 자격으로 그런 짓을 벌이냐고 물었다. 김도기는 "당신은 자격이 있는데도 뭐했냐. 그 놈은 징역 10년인데 그것도 안 채우고 나왔다. 근데 그거 아냐. 피해자들은 그딴 거 신경도 안 써. 일은 이미 벌어졌고, 우린 더이상 예전처럼 살 수가 없거든"이라며 이를 악물었다. 강하나는 "그래도 그쪽 같은 방식은 아니다. 세상은 무법천지가 될 것"이라고 단호한 생각을 밝혔다. 그러자 김도기는 "이미 무법천지 아닌가? 그래서 나 같은 놈도 있는 거고"라며 의미심장하게 말했다.

특히 강하나는 "당신 눈엔 그렇게 보일지 모르겠네. 당신처럼 범죄로 가족을 잃은 사람이라면. 어머니 죽인 범인이 교도소에서 자살한 거 안다"라더니 "당신 복수 대신 다른 사람들 거 복수하고 있는 거 아니냐"라고 했다. 이 말에 김도기는 "넘겨짚지 마라"라며 분노했다. 강하나는 "근데 왜 난 당신이 그 사람들에게 분풀이 하고 있는 걸로 보일까"라면서 의미심장하게 '분풀이'를 언급해 긴장감을 유발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10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