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시우 극장골' 인천, 광주 2-1 제압…강원-수원FC 무승부(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 유나이티드 극장골을 터트린 송시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인천 유나이티드 극장골을 터트린 송시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인천 유나이티드가 송시우의 극장골에 힘입어 광주FC에 역전승을 거뒀다.

인천은 15일 인천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16라운드'에서 광주에 2-1로 이겼다.

인천은 전반 23분 엄원상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3분 무고사가 동점골을 터트렸다. 이어 후반 44분 송시우가 극장골을 넣으며 극적인 승리를 따냈다.

인천은 이날 승리로 5승3무8패(승점 18점)를 기록, 리그 7위에 자리했다. 광주는 4승1무10패(승점 13점)로 리그 최하위에 머물렀다.

광주는 이날 전반 23분 엄원상이 선제골을 넣었다. 펠리페의 패스를 받은 엄원상이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날린 왼발 슈팅이 골대를 맞고 들어갔다.

반격에 나선 인천은 후반 초반 만회골을 터트렸다.

무고사는 후반 3분 강윤구의 크로스를 헤딩슛으로 마무리하며 시즌 마수골이 골을 넣었다.

1-1로 끝날 것 같았던 경기는 후반 막판 송시우의 극장골로 승부가 갈렸다.

인천은 후반 44분 송시우가 역전 결승골을 뽑아냈다.

송시우는 페널티 박스 왼쪽에서 침투 이후 왼발 슈팅으로 극적인 역전 골을 넣었다.

강원FC는 춘천서 열린 수원FC와의 경기에서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강원은 승점 16으로 9위에 자리했고, 수원FC는 8위(승점 17)에 위치했다.

강원은 후반 44분에는 임창우가 페널티박스 우측서 날린 슈팅이 강원 골키퍼 박배종의 손을 맞고 크로스바를 강타하며 땅을 쳤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