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자지구 내 AP 통신 사무실 이스라엘 공습으로 붕괴(상보)

공습 전 모든 직원 긴급 대피…인명피해는 없을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3일(현지시간)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가 지배하는 가자지구의 라파에서 이스라엘의 공습에 화염이 치솟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13일(현지시간)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가 지배하는 가자지구의 라파에서 이스라엘의 공습에 화염이 치솟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가자지구 내 AP 통신 사무실이 이스라엘군이 쏜 로켓포에 맞아 붕괴됐다.

1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가자지구 내 AP통신이 입주한 건물이 이스라엘군의 공습을 받아 붕괴됐다. AP가 이용하는 가자지구 사무실은 12층의 고층 건물로, 카타르 민영 방송사 알자지라 등 몇몇 외신들이 입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건물 내에 있던 직원들은 앞서 해당 건물이 이스라엘군의 공습 표적이 될 수 있다는 연락을 받고 모두 긴급 대피한 상태로, 인명피해는 없을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 10일부터 5일째 이어지는 이스라엘군과 가자지구 무장 정파 하마스 간 무력 충돌은 좀처럼 잦아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팔레스타인 보건부는 전날까지 어린이 27명을 포함해 103명이 사망하고 580명이 부상한 것으로 추산했다.

이스라엘 측에서는 군인 1명을 포함해 총 7명이 희생됐다.

이날에는 이스라엘군의 가자지구 공습으로 난민촌에 살던 어린이 8명과 여성 2명을 포함한 일가족 10명이 사망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5:30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5:30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5:30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5:30 06/23
  • 금 : 72.52상승 0.7315:30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