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홍현희♥제이쓴, '놀토'도 접수…키·문세윤도 반한 '유쾌 매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유쾌한 매력으로 '놀라운 토요일'을 접수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이하 '놀라운 토요일')에는 결혼 장려 커플로 유명한 개그우먼 홍현희-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영화 '유령신부' 분장을 하고 등장했다. 이에 키는 "아니 왜 이래. 게스트가 분장을 왜 하냐고"라며 어처구니없어했다. 이어 "(제이쓴은) 업자라며"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러나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이에 굴하지 않고 부부 동반 '놀라운 토요일' 출연은 처음이라며 큰절을 올리고 방송에 임하는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보여줬다. 이후 제이쓴은 "세대주가 시켜서 했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줬다.

이후 두 사람은 서로의 음악 취향이 다르다고 이야기하던 중 티격태격했고, 키는 "이럴 거면 '1호가 될 순 없어'에 가라"고 타박했다. 그러자 인테리어 디자이너인 제이쓴은 "나 개그맨 아니다"라고 발끈했고, 키는 "저 정도면 개그맨으로 쳐야 한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는 '놀라운 토요일'이 공익적인 프로그램이라며 어른들도 받아쓰기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신동엽은 "(홍현희가) 제약회사 출신"이라 언급했고, 박나래는 "브레인"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홍현희는 "브레인은 아니고 4대 보험이 됐다"라고 해 웃음을 줬다. 제이쓴은 자신은 직업적 특성상 결정을 빨리 내려야 한다며 '결단력'을 보여주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열정적으로 등장한 두 사람은 본격적으로 받아쓰기에 나섰다. 두 사람은 1라운드 받아쓰기에는 특별한 소질을 보이지 않았지만, 적재적소에서 제 몫을 해냈다. 홍현희는 센스 있는 멘트로 곳곳에서 웃음을 만들었고, '결단력 있는' 제이쓴은 본인만의 캐릭터를 제대로 활용했다. 또한 정답이 나온 뒤 제이쓴은 귀신 같이 그 공을 본인의 몫으로 돌려 문세윤도 감탄하게 했다.

간식 게임에서도 두 사람의 활약이 돋보였다. 제이쓴은 노래방 반주를 듣고 귀신 같이 곡을 맞혔고, 두 사람은 무대 앞으로 나갔다. 홍현희와 제이쓴은 카메라 앞 공연을 펼쳤다. 무릎까지 꿇는 이들의 열정에 태연을 비롯한 '놀라운 토요일' 가족들은 박수를 치며 놀라워했다. 이후에도 홍현희는 정답을 나눔 하며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두 번째 라운드는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이끌었다. 홍현희는 미션곡인 나인뮤지스A '입술에 입술'을 듣고, 가사에 '잉'이 있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뜬금없는 단어에 멤버들은 부정적이었지만, 홍현희는 거짓말까지 불사하며 '잉'을 밀어붙였다. 붐청이 결과 그의 말이 정답이었다. 이후 결단력 있는 제이쓴은 정답지를 완성하는데 영향을 끼쳤다. 덕분에 1차 시도에 정답을 맞혀 모두가 환호했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분장쇼로 시작부터 웃음을 준데 이어, 받아쓰기에서도 활약하며 재주꾼 부부다운 면모를 보였다. 덕분에 멤버들도 이들의 매력에 푹 빠졌다.

한편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은 전국 시장 속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 가사 받아쓰기 게임을 하는 세대 초월 음악 예능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7시4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