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 내린 장대비…프로야구 4경기 취소, 월요일 경기 편성(종합)

고척, 한화-키움만 예정대로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6일 예정된 프로야구 4경기가 비로 취소됐다. /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6일 예정된 프로야구 4경기가 비로 취소됐다. /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전국에 내린 장대비로 프로야구 4경기가 취소됐다. 이날 취소된 경기들은 올 시즌 처음으로 월요일 경기로 편성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6일 오후 2시 인천에서 열릴 예정이던 두산 베어스-SSG 랜더스의 더블헤더 1차전을 비롯해 잠실구장의 삼성 라이온즈-LG 트윈스, 창원의 KIA 타이거즈-NC 다이노스, 사직의 KT 위즈-롯데 자이언츠 경기가 비로 취소됐다고 밝혔다.

오후 5시에 예정된 두산과 SSG의 더블헤더 2차전 개최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이날 취소된 경기들은 17일 오후 6시30분에 펼쳐진다. 올해 KBO리그는 도쿄 올림픽의 영향으로 4월 13일 이후 취소될 경우 더블헤더, 서스펜디드, 월요일 경기 등으로 편성한다.

반면 고척 스카이돔에서 펼쳐지는 한화 이글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는 예정대로 진행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