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분54초387' 황진우,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 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선두를 달리는 황진우(슈퍼레이스 제공)© 뉴스1
선두를 달리는 황진우(슈퍼레이스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황진우(ASA&준피티드)가 빗속에서 열린 시즌 개막전에서 우승하며 환호했다.

황진우는 16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4.346km)에서 열린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6000 클래스 결승전에서 21랩을 46분54초387의 기록으로 완주하며 가장 먼저 체커기를 받았다.

황진우는 노동기(엑스타레이싱)가 미끄러운 노면에 흔들리고, 정의철(엑스타레이싱)이 삐끗하는 틈을 놓치지 않고 선두로 치고 나갔다. 이후 빗길에 미끄러지지 않게 조심하면서도 추격하는 경쟁자들과 격차를 점차 넓혀나가는 노련함을 앞세워 1위로 레이스를 마쳤다.

황진우의 우승으로 타이어를 공급하는 넥센타이어도 슈퍼 6000 클래스 실전 무대 데뷔전에서 승리를 만끽했다.

빗속에서 레이스가 치러진 탓에 곳곳에서 격전이 벌어졌다. 뜻하지 않은 실수들이 나오면서 순위가 급변하기도 했고, 빈틈을 노린 추월이 속출했다.

올해 2년차인 스무살(2002년생)의 드라이버 이찬준(로아르 레이싱·47분09초146)은 클래스에 참가한 이래 처음으로 3위를 차지해 포디움에 올랐다. 문성학(CJ로지스틱스 레이싱·48분10초619)은 17번째 그리드에서 출발해 무려 8대를 추월한 끝에 8위로 레이스를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8:01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8:01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8:0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8:01 06/17
  • 금 : 72.78상승 0.9918:01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