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레이싱, ‘포뮬러 E’ 모나코 경기서 3위… 시즌 1위 벤츠와 2점 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재규어 레이싱 팀의 미치 에반스가 지난 8일 모나코에서 열린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시즌 7의 7라운드에서 3위에 올랐다. 팀별 성적에서는 선두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팀에 2점 차이로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제공=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재규어 레이싱 팀의 미치 에반스가 지난 8일 모나코에서 열린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시즌 7의 7라운드에서 3위에 올랐다. 팀별 성적에서는 선두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팀에 2점 차이로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제공=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재규어 레이싱 팀의 미치 에반스가 지난 8일 모나코에서 열린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시즌 7의 7라운드에서 3위에 올랐다. 팀별 성적에서는 선두 메르세데스-EQ 포뮬러 E팀에 2점 차이로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2월26일 사우디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에서 펼쳐진 개막전에서는 미치 에반스가 3위를 차지했으며 27일 열린 2라운드에서는 재규어 레이싱 팀에 새롭게 합류한 샘 버드가 우승을 거머쥐었다. 4월10일 로마에서 열린 3라운드에서는 두 선수가 나란히 2위-3위를 차지하며 30년 만에 더블 포디움을 달성하기도 했다.

재규어 레이싱 팀의 선전을 통해 진보된 기술력과 노하우가 응축된 전기 레이싱카 I-TYPE 5의 성능을 입증했다는 평이다. I-TYPE 5는 지난 모델보다 파워트레인 무게를 줄이고 무게중심도 낮췄다.
재규어 레이싱 팀 (왼쪽)샘 버드, 미치 에반스 /사진제공=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재규어 레이싱 팀 (왼쪽)샘 버드, 미치 에반스 /사진제공=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새로운 서스펜션을 적용해 접지력과 안정성을 높이고 전도성이 높은 24K 순금으로 만든 첨단 인버터를 적용해 스위칭 속도와 성능을 향상했다. 

재규어가 개발한 혁신적인 고성능 경량 소재인 타입파이버(TYPEFIBER)를 적용한 I-TYPE 5의 시트는 편안함과 함께 뛰어난 내구성을 갖췄다는 게 회사의 설명.

제임스 바클레이 재규어 레이싱 팀 디렉터는 “진보한 재규어 I-TYPE 5를 비롯해 모든 팀원들이 전문적인 최고의 기량을 발휘해준 덕분에 경쟁이 치열한 월드 챔피언십에서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며 “재규어 레이싱팀은 더블 포인트 피니시라는 훌륭한 팀 기록과 함께 모나코에서의 경험을 발판 삼아 다음 경기에서도 멋진 레이스를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재규어는 2025년부터 순수 전기차 럭셔리 브랜드로 완전히 탈바꿈할 계획이다. 랜드로버 역시 2024년 첫 순수 전기차를 선보이고 앞으로 5년 동안 6종의 순수 전기차를 출시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