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태프가 전부"… '같이 삽시다' 김영란, 가슴노출 '오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영란이 노출신 촬영 당시를 떠올렸다. /사진='같이삽시다' 제공
김영란이 노출신 촬영 당시를 떠올렸다. /사진='같이삽시다' 제공

김영란이 노출신 촬영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김영란은 지난 17일 방송된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그는 과거 영화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무주 구천동에서 '처녀의 성'이라는 영화를 백일섭 선배님과 찍었다. 5월에 계곡 물 속에 들어가는 신을 찍었다"고 돌이켰다.

김영란은 "카메라가 뒤쪽에 있었는데 상의를 벗으라고 했다. 벗어도 뒷모습만 나온다더라. 벗고 뒷모습만 들어가서 찍었다"고 덧붙였다.

그는 "영화에서는 뒷모습만 나왔다. 대역 없이"라며 "그런데 당시에는 스틸맨(사진 기사)이 있었다. 스틸맨이 먼저 가서 풀 숲에 숨어 있다가 내 앞모습을 찍은 거다. 내 가슴을"이라며 "일주일 동안 울었다. 모든 스태프가 내 가슴을 본 거다. 얼마나 많이 울었는지, 지금 생각해 보면 울 일이냐? 배우인데? 그때는 너무 어렸다"면서 씁쓸하게 웃었다.

김영란은 "그리고 가슴이 작지도 않고 예쁘다고 했다. 예쁠 때 많이 찍어둘 걸"이라고 말해 반전토크를 완성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5:30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5:30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5:30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5:30 06/17
  • 금 : 72.78상승 0.9915:30 06/17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