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박한정리' 안혜경, 닮은꼴 친언니과 '극과 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혜경이 친언니와 돈독한 우애를 자랑했다. /사진=신박한 정리 방송캡처
안혜경이 친언니와 돈독한 우애를 자랑했다. /사진=신박한 정리 방송캡처

방송인 안혜경이 언니와 돈독한 우애를 자랑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tvN 예능 '신박한 정리'에는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안혜경이 친언니 안혜원씨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안혜경은 “서울에 올라와서는 거의 원룸 전전했다. 언니랑 같이 살았던 때도 있었고 물건을 버리지는 않는 편이다. 기상캐스터 때부터 시작해서 10년 넘은 물건도 많다. 그때 당시 기억이 있고 버리면 안 될 거 같았다”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박나래는 “집을 둘러보니 가족사진이 정말 많더라”고 놀랐다. 안혜경은 “저와 언니가 고 1 때부터 학업 때문에 시내로 유학을 했다”고 설명했다. 안혜경의 친언니는 “같은 여고, 같은 대학교를 나오면서 같이 살았고 서울 상경 후에도 같이 동거를 했다. 늘 같이 살았다”고 설명했다.

박나래가 “두 분이 닮았다”고 말하자 안혜경의 언니는 "그런 소리 처음 듣는다"며 웃었고, 안혜경은 “그런 얘기 진짜 싫어한다”며 현실 자매의 모습을 보였다.

안혜경 집에 대해 언니는 “동생이 보는 집은 아기자기, 제가 보는 동생 집은 자질구레”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안혜경은 드레스룸을 공개했다. 많은 옷과 미니백으로 꽉찬 모습이었다. 이에 신애라는 “가방은 좀 많이 비울 필요가 있겠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5:32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5:32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5:32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5:32 06/16
  • 금 : 71.79하락 0.2215:32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