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방학' 정바비 검찰송치… 여성 불법촬영 혐의 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겸 작곡가 정바비(본명 정대욱)가 교제하던 여성을 폭행하고 성관계 영상 등을 불법으로 촬영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사진=유어썸머 제공
가수 겸 작곡가 정바비(본명 정대욱)가 교제하던 여성을 폭행하고 성관계 영상 등을 불법으로 촬영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사진=유어썸머 제공

'불법 촬영' 혐의로 수사를 받다가 올 초 무혐의 처분을 받았던 가수 정바비가 또다른 여성을 불법촬영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지난 17일 오후 “정바비를 폭행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로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정바비는 여성 A씨 폭행하고, 신체를 동의 없이 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 1월 고소장을 접수했고, 경찰이 이를 바탕으로 조사에 착수했다. 조사 결과, 경찰은 압수수색을 통해 정바비의 휴대전화와 컴퓨터 등을 확보했다. 디지털포렌식 작업을 진행해 관련 증거를 찾았다.

경찰 관계자는 “당사자와 참고인 진술을 비롯해 압수된 여러 자료 등을 분석한 것을 토대로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정바비의 논란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정바비는 지난해 5월 교제하던 B씨를 불법 촬영하고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바비는 당시 혐의를 부인했다. “고발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며 “저의 억울함이 명백하게 밝혀질 것”이라고 호소했다. 지난 1월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그는 "지난 몇 달간 형언할 수 없을 정도로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 견디기 힘든 것은 정확히 확인되지 않은 최초 언론 보도로 인해 많은 이들이 상처를 입었다는 사실"이라며 "그동안 너덜너덜한 마음이 기댈 수 있게 어깨를 내어준 가족 친지 그리고 팬분들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