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몸 김치' 이후 통관검사 강화했더니… 중국산 김치 15개 식중독균 검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논란이 된 '알몸 김치' 동영상.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논란이 된 '알몸 김치' 동영상.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알몸 김치' 동영상 파문 이후 강화된 중국산 김치 통관 검사에서 식중독균이 검출된 제품이 무더기로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올해 3월 12일부터 이달 7일까지 중국산 김치 289개 제품(55개 제조업소)를 대상으로 강화된 통관단계를 실시한 결과 15개 제품(11개 제조업소)에서 부적합 판정을 내렸다고 18일 밝혔다. 부적합 판정을 받은 제품은 배추김치·절임배추·김치원재료 제품 등이다.

식약처는 보존료, 타르색소, 식중독균인 여시니아엔테로콜리티카(여시니아) 등 5개 항목도 검사했다. 이중 여시니아가 부적합 판정을 받은 15개 제품에서 검출됐다. 여시니아는 0∼5도의 저온에서도 발육 가능한 식중독균으로 설사, 복통, 두통 등의 증상을 유발한다. 

여시니아가 검출된 중국산 김치의 제품명은 ▲배추김치(해외제조업소명 : HEZE AKANG FOOD CO.,LTD) ▲박향미 대박김치 ▲서진김치 ▲초향김치 ▲해인김치 ▲민수네 김치 ▲배추김치(QINGDAO MENGYONGJIE FOOD CO.,LTD) ▲맛기찬 트러스터 김치 ▲한길김치 ▲한아름 일품 김치 ▲고랭지김치 ▲들녘김치 ▲배추김치(WUGANG TONGYUAN FOOD CO.,LTD) ▲산골김치 ▲선인배추김치 등이다.

중국산 절임 배추에 대해 5개 항목을 검사한 결과 4개 제품(2개 제조업소) 중 2개 제품(1개 제조업소)에서 허용되지 않은 이산화황, 데히드로초산 등의 보존료가 검출돼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이와 함께 국내에 유통되고 있는 수입김치 30개 제품과 김치 원재료(고춧가루, 다진 마늘 등) 120개 제품을 수거·검사한 결과 세균수 기준을 초과한 냉동 다진 마늘 1건이 발견됐다.

식약처는 부적합 제품 회수·폐기 정보를 수입식품정보마루에 공개하고 영업자 행정처분을 진행 중이다. 향후 동일 제품이 수입신고될 경우 정밀 검사를 5회 연속 실시하기로 했다.

식약처는 이번 검사에서 부적합 판정을 받은 제품 중 여시니아 부적합이 2회 이상 발생한 5개 해외 제조업소 김치를 검사명령 대상 품목으로 지정하고 6월 1일부터 시행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부적합 수입김치가 국내에 반입되지 않도록 통관 차단을 철저히 하고 수입신고 전 검사명령, 통관단계 정밀검사, 유통단계 수거검사 등 수입 김치에 대한 상시 검사체계를 구축해 안전한 김치가 수입·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지웅
최지웅 jway0910@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8:03 06/24
  • 금 : 73.43상승 0.91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