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몬테크리스토' 이소연, 이다해에 정체 공개…"나 돌아왔어"(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 뉴스1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미스 몬테크리스토' 이소연이 이다해에게 자신이 죽은 고은조라고 밝혔다.

18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극본 정혜원/연출 박기호)에서는 고상만(정승호 분) 사망 당시 CCTV 영상을 USB에 보관하고 있는 주세린(이다해 분)의 모습이 담겼다.

오하라(최여진 분)는 주세린의 USB를 훔치기 위해 잠입했지만 실패했고, 나욱도(안희성 분)의 도움으로 가까스로 USB를 지킨 주세린은 자신에게 모든 죄를 뒤집어씌울 시 금은화(경숙 분)에게 모든 사실을 알리겠다고 협박하며 강경하게 대응했다. 오하라는 "전쟁도 하기 전에 자폭하게 생겼다"라며 주세린이 가진 증거에 불안해했다.

황가흔(고은조, 이소연 분)이 오하라와 주세린 사이의 갈등을 눈치채며 주세린이 오하라를 흔들 증거를 가지고 있다고 추측했다. 그런 가운데, 주세린은 동대문 여신(황가흔)에게 술김에 내뱉은 비밀을 숨기려다 동대문 여신의 분노를 사 위기를 맞았다.

주세린은 파일럿 디자인을 재촉하며 자신을 무시하는 금은화의 태도에 발끈해 "제 인내심도 여기까지다. 보여드릴 게 있다"고 통보했다. 그러나 주세린은 금은화가 오하라랑 말을 맞춰 자신에게 모든 죄를 뒤집어씌울 수도 있다는 생각에 USB를 넘길 대상을 두고 고민하며 괴로워했다.

오하라가 황가흔의 비밀에 대해 주세린에게 알리려던 순간, 황가흔이 차보미(이혜란 분)와 함께 자신이 고은조라고 밝히며 "나 돌아왔어"라고 말했다. 충격에 휩싸인 주세린은 황가흔이 고은조라는 사실을 부정하며 실신했다.

쓰러진 주세린의 USB는 나욱도의 손에 넘어가 긴장감을 더했다.

한편,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는 믿었던 친구들에게 죽음까지 내몰렸던 한 여인이 복수를 다짐하고 돌아와 송두리째 빼앗긴 인생을 되찾는 드라마로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