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세우타 몰려든 모로코인 8000명 중 절반 돌려보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페인령 세우타에 몰려든 모로코인들. © AFP=뉴스1
스페인령 세우타에 몰려든 모로코인들.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스페인 정부가 모로코와 국경을 접한 스페인령 세우타에 모로코인 8000여명이 몰려들었으며 이 가운데 절반 가량을 돌려보냈다고 18일(현지시간)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날 스페인 정부는 국경 통제를 강화하기 위해 이미 발표된 200명 외에 추가로 50명의 경찰을 이 지역에 파견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앞서 전날 세우타에는 더 나은 삶을 찾아 유럽으로 가려는 모로코인들이 수영이나 보트 등을 이용해 대거 몰려들었다.

아란차 곤잘레스 라야 스페인 외무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주스페인 모로코 대사를 초치해 모로코 이민자들이 세우타에 대거 유입되는 것에 대한 불만과 거부감을 전달했으며 국경 통제는 스페인과 모로코의 공동 책임이라는 것을 상기시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