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집트 휴전 제안…하마스는 수용·이스라엘은 무반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현지시간) 이스라엘의 공습을 당해 무너진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한 건물. © 로이터=뉴스1
18일(현지시간) 이스라엘의 공습을 당해 무너진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한 건물.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이집트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가자지구를 실효 지배하고 있는 이슬람 무장정파 하마스 간 휴전을 제안했으며 하마스가 이를 수용했다는 현지 매체 보도가 나왔다.

18일(현지시간) 이스라엘 와이넷뉴스는 현지 '채널 12' 방송을 인용해 이집트가 비공개 채널을 통해 오는 20일 오전 6시부로 이스라엘과 하마스 간 휴전을 제안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팔레스타인 소식통들은 이스라엘은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은 가운데 하마스가 이 제안에 동의했다고 전했다.

타임스오브이스라엘 또한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알 아라비야 방송을 인용해 이집트가 오는 20일 오전 6시부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사이에 휴전을 제의했으며 기간을 놓고 양측에 협상이 계류 중인 상태라고 보도했다.

가자지구에서는 국제사회의 휴전 압박에도 이스라엘과 하마스의 무력충돌이 9일째 계속되면서 무고한 민간인의 희생이 커지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8.27상승 14.3912:42 06/23
  • 코스닥 : 1020.36상승 8.812:42 06/23
  • 원달러 : 1136.30상승 4.412:42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2:42 06/23
  • 금 : 72.52상승 0.7312:42 06/23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