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하원, 아시아계 증오범죄 방지법 통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시아계 증오범죄 방지법을 공동 발의한 그레이스 멩(뉴욕·민주) 하원의원이 18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아시아계 증오범죄 방지법을 공동 발의한 그레이스 멩(뉴욕·민주) 하원의원이 18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미국 하원이 아시아계 증오범죄 방지법안을 통과시켰다.

18일(현지시간) 미국 CNBC에 따르면 하원은 이날 아시아계를 향한 증오범죄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한 이 법안을 표결에 부쳐 364 대 62로 통과시켰다.

메이지 히로노(하와이·민주) 상원의원과 그레이스 멩(뉴욕·민주) 하원의원이 각각 상·하원에 공동 발의한 이 법안은 Δ법무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증오범죄를 전담할 관리를 지명하고 Δ주정부와 지역정부의 자원을 보강하며 Δ코로나19를 지칭하는 인종차별적 언어를 줄이기 위한 최선의 지침을 행정부가 제공해야 한다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이 법안은 앞서 지난달 상원을 94 대 1의 압도적 찬성으로 통과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서명만 하면 미국에서 처음으로 아시아계 증오범죄 대응이 법제화된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 법안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어 신속한 입법이 예상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71.03상승 7.1510:43 06/23
  • 코스닥 : 1017.72상승 6.1610:43 06/23
  • 원달러 : 1136.10상승 4.210:43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0:43 06/23
  • 금 : 72.52상승 0.7310:43 06/23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위 가상자산 TF, 인사 나누는 박완주·유동수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기재위 회의 출석한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