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홍준표 입 거칠다고 배척해서 되나, 왕따 몰인정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스1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 /사진=뉴스1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18일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김동연 전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등과 동시에 당에 합류했으면 한다. 시기는 6월 전당대회 이후"라고 제안했다. 

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아무리 정치판이 비정하고 이해에 따라 움직인다고 하지만 홍 의원에 대한 지나친 왕따는 너무 몰인정하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홍 의원에 대해 "당이 어려웠던 시절에 당 대표로 대선 후보로 나섰던 사람을 배척하는 것은 온당치 못하다. 입이 거칠다는 이유로 그를 배척하는 것 역시 마찬가지"라고 평가하면서도 "(홍 의원도) '지금까지 내가 한 말은 다 옳았다'는 식의 독불장군 자세는 접어달라. 왜 당의 많은 사람이 홍 의원을 불편해하는지 한번 생각해달라. 홍 의원이 격정적인 성정으로 당의 대동단결을 해칠까 두려워하는 이들이 꽤 있다"고 당부했다. 

정 의원은 또 "이 정도 선에서 당내 논란을 불식시켰으면 한다"며 "2016년 총선 직후에도 우리 당에 비대위가 들어섰다. 그때 저는 원내대표로서 거센 반발을 무릅쓰고 무소속으로 당선된 유승민 의원 등 우리 당 인사 7명을 '일괄 복당'시킨 적이 있다. 자잘한 이해에 매몰되지 않고 위기의 당을 구해야 하겠다는 생각이었다"고 강조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7.69상승 5.5612:48 06/15
  • 코스닥 : 995.42하락 1.9912:48 06/15
  • 원달러 : 1118.30상승 1.612:48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2:48 06/15
  • 금 : 72.01상승 0.8312:48 06/15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잘생겼다" 김우빈, '부끄러워 하며 손하트 발사'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