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당국, AZ-화이자 '코로나 백신 교차접종' 안전성 연구 돌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사진=뉴스1
왼쪽부터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사진=뉴스1

아스트라제네카(이하 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자를 대상으로 다른 회사의 백신을 '교차 접종'하는 연구가 국내 방역당국에 의해 추진된다.

질병관리청은 19일 "국립보건연구원에서 교차 접종에 대한 연구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AZ 백신 접종자에 대해 추가 접종계획 수립을 위한 것이다.

질병청은 접종의 안전성과 효과를 높이기 위해 이번 연구를 추진한다고 배경을 밝혔다. 질병청의 다음 브리핑은 20일 오후 2시10분께 열린다.

교차 접종과 관련 스페인은 1차 AZ 백신 접종자가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으로 2차 접종하는 경우 안전성과 효과가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AZ 1차 접종자 18~59세 670여명 가운데 442명에게 8~12주 후 화이자 백신을 2차 접종하고 나머지는 접종하지 않은 채 두 집단을 비교한 결과 화이자 백신을 맞은 집단에선 면역 반응이 120배 증가했다. 코로나19 항체(IgG)는 대조군 대비 30~40배 많았다.

부작용 보고 사례는 교차 접종자의 1.7%다. 주로 두통, 근육통, 피로 등 일반적인 이상반응 사례를 보였다.

손영래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정례브리핑에서 "교차 접종은 백신의 일반적인 과학적 특성을 고려해 검증되지 않은 방법론"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코로나19 백신이 세계적으로 개발 기간이 짧았고 과학적 검증이 예방접종과 함께 이뤄지고 있기 때문에 이 과정에서 새롭게 알게 되는 사실과 실증 데이터, 백신 접종자 집단의 결과를 갖고 밝혀내는 연구결과들이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