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의회, 김포·부천시의회와 GTX-D 노선 원안반영 공동입장문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미숙 하남시의장, 신명순 김포시의장, 강병일 부천시의장은 20일 ‘김포~부천~하남 연결을 위한 GTX-D 원안사수 공동 입장문’을 발표하고 GTX-D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을 촉구하는 공동 대응에 나섰다. / 사진제공=하남시의회
방미숙 하남시의장, 신명순 김포시의장, 강병일 부천시의장은 20일 ‘김포~부천~하남 연결을 위한 GTX-D 원안사수 공동 입장문’을 발표하고 GTX-D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을 촉구하는 공동 대응에 나섰다. / 사진제공=하남시의회
오는 6월 국토교통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발표를 앞두고 하남·김포·부천 3개 시의회가 수도권광역급행철도 GTX-D 노선 원안 사수를 위해 공동 대응에 나섰다. 
 
하남시의회(의장 방미숙)는 20일 수원에서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 부천시의회(의장 강병일)와 함께 ‘김포~부천~하남 연결을 위한 GTX-D 원안사수 공동 입장문’을 발표했다.

하남·김포·부천시의회 의장들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정부는 시민들의 기본권 보장을 위해 김포~부천~하남을 잇는 GTX-D 노선 원안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드시 포함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또 국회는 6월 확정 고시 전 동서 수도권 균형발전을 위한 GTX-D 노선 원안이 반영되도록 적극 행동해 달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교통대책은 최고의 헌법정신 실현”이라며 “하남·김포·부천시의회는 수도권 동서축을 연결하는 GTX-D 노선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드시 반영되도록 끝까지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방미숙 의장은 “국토부는 GTX의 사업취지인 광역교통 여건 개선에 따른 수도권 균형개발과 지역 간 경계를 허물고 상생 발전을 도모하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지켜서 지역주민의 국가정책에 대한 굳건한 믿음에 보답해야 한다”며 “각종 수도권 규제로 차별받아온 김포시, 부천시, 하남시는 교통복지와 교통정의 헌법 가치 실현을 위해서 GTX-D 노선 원안 반영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와 김포‧부천‧하남시는 ‘광역급행철도(GTX) 수혜범위 확대 관련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맺고, 김포~부천~서울~하남을 잇는 광역급행철도 공동용역을 진행해 B/C(비용편익분석)값 1.02를 도출해 사업성이 충분하다고 판단, 지난해 9월 국토부에 GTX-D 노선 반영을 요청했다.
 

하남=ㄹ김동우
하남=ㄹ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0.06상승 7.7412:48 08/02
  • 코스닥 : 1035.36상승 4.2212:48 08/02
  • 원달러 : 1152.50상승 2.212:48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2:48 08/02
  • 금 : 73.90상승 0.2212:48 08/02
  • [머니S포토] 1인 시위 나선 안철수 '드루킹의 몸통배후는 누구? '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나선 잠룡 '윤석열'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초청강연 참석한 野 잠룡 '윤석열'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1인 시위 나선 안철수 '드루킹의 몸통배후는 누구? '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