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전소에서 4억 훔친 범인 검거… 잡고 보니 공범이 'OO'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설 환전소에서 4억원이 넘는 돈이 3분 만에 털렸다. 범인과 공범은 친구사이이며 모두 검거돼 검찰로 송치될 예정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설 환전소에서 4억원이 넘는 돈이 3분 만에 털렸다. 범인과 공범은 친구사이이며 모두 검거돼 검찰로 송치될 예정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서울 시내 한 사설 환전소에서 4억원이 넘는 돈을 훔친 40대 남성이 검거됐다. 그는 환전소 직원과 범행을 공모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특수절도 및 주거침입 혐의로 A씨 등 2명을 다음날 검찰에 구속 송치한다.

A씨는 지난 1일 오후 6시25분쯤 서울 명동 한 사설 환전소에 침입해 금고에서 현금 4억3000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도난 금액은 한화 2억9000만원, 미화 13만달러로 조사됐다.

A씨는 오토바이 헬멧을 착용해 얼굴을 가리고 미리 준비한 보안카드로 출입문을 열고 범행을 저질렀다. 범행 시간은 불과 3분 남짓이다.

경찰은 A씨 이동 경로를 추적해 산속으로 도주했다는 사실을 확인한 뒤 용의자를 특정했다. 경찰은 주거지 인근에서 잠복한 끝에 지난 11일 A씨를 검거했다.

경찰은 공범으로 의심되는 B씨도 붙잡았다. A씨의 친구인 B씨는 범행이 일어난 환전소 직원으로 확인됐다.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05.20상승 14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