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ETF 시장 더 키운다… "유사종목 상장심사 동시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0일 열린 ETF시장의 지속성장을 위한 자산운용사 CEO 간담회에 앞서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앞줄 왼쪽 네번째)과 자산운용사 CEO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사진=한국거래소
지난 20일 열린 ETF시장의 지속성장을 위한 자산운용사 CEO 간담회에 앞서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앞줄 왼쪽 네번째)과 자산운용사 CEO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있다./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가 시장의 투자수요에 맞춘 다양한 ETF 상품이 알맞은 시기에 출시될 수 있도록 상장심사 기간 단축에 나선다.

한국거래소는 지난 20일 'ETF시장의 지속 성장을 위한 자산운용사 CEO 간담회'를 개최하고 ETF를 발행하는 13개 자산운용사 CEO와 함께 ETF시장 주요 현안을 공유하고 시장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은 이날 "국내 ETF시장 규모가 순자산총액 60조원에 근접할 정도로 크게 성장하는데 기여한 업계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면서 "최근 자본시장의 직접 투자 증가, 투자자 보호 강화 추세에 맞춰 ETF시장이 투자 저변을 넓히고 성장을 지속할 수 있도록 업계가 함께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국내 ETF(상장지수펀드) 시장이 올들어 급성장하며 60조원에 성큼 다가섰다. ETF 순자산총액은 2016년 25조1000억원에서 2018년 41조원으로 성장한 뒤 지난해 52조원으로 50조원대를 넘어섰다. 지난 18일 기준 59조9000억원으로 급증해 5개월여 만에 60조원대를 넘보고 있다.  

한국거래소는 정형적 상품 등에 대한 심사를 간소화하고 사전협의절차를 개선해 다양한 ETF 상품이 적시에 출시될 수 있도록 상장심사 기간 단축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유사종목에 대한 일괄심사를 축소해 상장절차가 순조롭게 이뤄지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과도한 경쟁을 방지하기 위해 복수의 운용사가 비슷한 시기에 유사종목 상장심사를 신청하면 동시에 심사를 진행하는 방식이다. 

원자재 등 변동성이 높은 자산을 담는 ETF 상품에 대해서는 지난해 투자자 보호 안정화 장치가 마련된 만큼 해외 직구 수요 흡수 등을 위해 상장제한을 완화한다는 방침을 밝혔다. 

한편 한국거래소는 초저금리 시대의 장기적인 자산관리 수단으로서 ETF 상품의 우수성을 홍보하기 위해 온라인 타겟 광고를 제작하고 오는 11월 온·오프라인을 병행한 글로벌 컨퍼런스를 개최할 예정이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부 유통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