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대신증권, 주주환원 정책·부동산금융 사업 긍정적… 목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증권은 21일 대신증권에 대해 2년간 투자자 기대에 부응하는 주주환원 정책과 나인원한남 관련 이익이 2Q 에 반영되면 주가에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전망했다./사진=대신증권
SK증권은 21일 대신증권에 대해 2년간 투자자 기대에 부응하는 주주환원 정책과 나인원한남 관련 이익이 2Q 에 반영되면 주가에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전망했다./사진=대신증권

SK증권은 21일 대신증권에 대해 2년간 투자자 기대에 부응하는 주주환원 정책과 부동상 금융 사업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기존 1만9000원에서 2만4000원으로 상향했다. 

SK증권에 따르면 대신증권의 1분기 지배주주 순이익은 97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5% 증가했다. 증권사 브로커리지와 유가증권운용, 자회사인 F&I의 실적 등이 골고루 개선됐다. 

구경회 SK증권 연구원은 "대신증권은 금융주 내에서도 대표적인 고배당주다. 많은 투자자가 대신증권에 대해 안정적인 배당 성장을 기대한다"며 "최근 2년 동안 투자자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펀더멘탈과 주주환원 정책을 보여주고 있다"고 평가했다.

SK증권은 서로 비슷한 사업구조를 가진 국내 증권업계에서 대신증권의 부동산 금융을 통한 사업 다각화를 긍정적으로 판단했다.

구 연구원은 "상반기 중 총 1조8000억원 규모의 나인원한남(손자회사인 디에스한남 시행)의 분양이 완결될 전망"이라며 "이번 이익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예상된다. 분양 이익뿐 아니라 종부세 등 관련 비용도 감소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2월부터 빠른 주가 상승에도 배당에 대한 기대수익률은 증권주 중에서도 가장 높다. 나인원한남 관련 이익이 2분기에 반영되면 주가에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8:05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8:05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8:05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8:05 01/31
  • 금 : 1939.20하락 6.418:05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