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빛에 취했웅'…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신영숙,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완벽 하모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영웅과 신영숙이 귀호강 무대를 완성했다.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캡처
임영웅과 신영숙이 귀호강 무대를 완성했다. /사진=사랑의 콜센타 방송캡처

임영웅과 신영숙이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듀엣으로 부르며 달콤한 하모니를 완성했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TOP6 임영웅-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뮤지컬 여신 특집'으로 박해미-신영숙-정선아-손승연-배다해-유지와 함께했다.

이날 임영웅과 신영숙. 임영웅은 '다시 사랑한다며'를 부르며 신영숙을 당황하게 했다. 이어 뮤지컬 명성황후에 출연했던 신영숙은 '나 가거든'을 열창했다. 신영숙은 "뮤지컬을 할 때보다 더 감정 이입했던 것 같다"며 떨리는 감정을 고백했다. 이날 '뮤지컬 여신'팀의 첫 우승은 신영숙의 차지였다. 붐은 "강호 임영웅을 꺾고 우승을 했다"며 축하했다. 

신영숙은 "제가 듀엣 무대를 준비했는데, 임영웅씨와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두사람이 준비한 노래는 임영웅의 '별빛같은 나의 사랑아'였다.   

노래를 마친 임영웅은 "원래 듀엣곡 이었던 것 같다"며 "선배님의 눈빛을 보면서 편안하게 노래했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에 김성주는 "뮤지컬 배우들의 특징이다. 하모니를 완벽하게 만들어 줬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3%
  • 17%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