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싱커 잡아 당겨 3경기 연속 2루타… 타율 소폭 올라 0.21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샌디에이고의 김하성이 3경기 연속 2루타를 기록하며 타격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사진=로이터
샌디에이고의 김하성이 3경기 연속 2루타를 기록하며 타격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사진=로이터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3경기 연속 2루타를 터뜨리며 타격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김하성은 23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홈경기에 3루수 겸 7번타로 선발출장해 4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최근 3경기 연속 2루타, 4경기 연속 안타를 친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10으로 소폭 올랐고 이날 타점으로 시즌 12타점째를 올렸다.

0-0으로 맞선 2회말 1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등장한 김하성은 시애틀 선발 저스티스 셰필드의 8구째 94.1마일(151㎞)짜리 몸쪽 낮은 싱커를 잡아 당겨 좌선상 2루타를 날렸다.

이 안타로 김하성은 팀에 1-0 리드를 안겼다.

하지만 김하성은 이후 타석에서는 안타를 치지 못했다. 4회 2루수 뜬공으로 물러난 김하성은 5회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됐고 7회에는 삼진을 당했다.

이날 경기에서 샌디에이고는 6-4로 승리했다. 파죽의 8연승을 달린 샌디에이고는 시즌 29승 17패를 기록해 LA 다저스와 함께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공동 1위에 올랐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