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황사 여파에 미세먼지 ‘매우 나쁨’… 서울 낮 최고 27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월요일(24일)은 전국이 황사의 영향권에 들겠다. 사진은 황사로 인해 마포대교에서 바라본 서울 대기가 뿌옇게 변한 모습.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월요일(24일)은 전국이 황사의 영향권에 들겠다. 사진은 황사로 인해 마포대교에서 바라본 서울 대기가 뿌옇게 변한 모습.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월요일(24일)은 전국이 황사의 영향권에 들면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매우 나쁨’ 수준을 보인다. 수도권 남부와 강원 영서, 제주도 등에는 새벽 한때 약한 빗방울이 떨어질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중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든다며 이같이 예보했다.

다만 수도권과 강원 영서는 새벽에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 제주도는 제주도 남쪽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조금 내릴 것으로 보인다.

비 구름대의 영향으로 기온은 다소 낮아진다. 아침 최저 기온은 14~19도, 낮 최고 기온은 20~27도로 예상된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은 15도 내외, 낮 기온은 25도 내외로 전망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5도 ▲춘천 13도 ▲강릉 18도 ▲대전 14도 ▲대구 15도 ▲부산 18도 ▲전주 13도 ▲광주 15도 ▲제주 187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2도 ▲춘천 27도 ▲강릉 30도 ▲대전 27도 ▲대구 29도 ▲부산 26도 ▲전주 28도 ▲광주 29도 ▲제주 25도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나쁨’으로 예상되지만 수도권·충남은 황사의 영향으로 미세먼지가 오후에 일시적으로 ‘매우 나쁨’ 수준을 보일 가능성도 있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m, 남해와 동해 앞바다 0.5~1m로 일고 서해·남해 먼바다 파고는 최고 1.5m, 동해 먼바다는 최고 2m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서해상에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새벽에 제주도 남쪽 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어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5:30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5:30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5:3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5:3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5:3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