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웅 전남교육감, 한전공대에 '지역인재 전형선발' 요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석웅 전남교육감(왼쪽)과 윤의준 한국에너지공대 총장이 24일 전남도교육청에서 간담회를 갖고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했다./뉴스1
장석웅 전남교육감(왼쪽)과 윤의준 한국에너지공대 총장이 24일 전남도교육청에서 간담회를 갖고 상호 협력방안을 모색했다./뉴스1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이 24일 윤의준 한국에너지공대(한전공대) 총장과 면담을 갖고 지역 우수인재의 외부 유출을 막기 위한 '지역인재전형 선발'을 요청했다.

장 교육감과 윤의준 총장은 이날 전남도교육청에서 내년 3월 개교 예정인 한국에너지공대와 전남도교육청의 상생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장 교육감은 지역사회의 관심도와 투자에 비해 지역 학생 유치에 대한 한국에너지공대의 구체적 안이 마련되지 않은 데 대해 아쉬움을 표했다.

그는 "지역 우수인재의 외부 유출을 막아 전남교육과 한국에너지공대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력히 요구했다.

특히 "세계적인 에너지 특화대학 육성이라는 한국에너지공대의 목표도 중요하지만, 지역사회 발전에도 기여하고 지역의 우수한 인재들에게 좋은 진학기회를 제공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국에너지공대가 입지한 빛가람 혁신도시는 정주여건이 전국 어느 혁신도시보다 우수하고, 지역민들의 교육에 대한 열의가 높다"며 "당장은 어렵더라도, 지역인재전형을 전향적으로 검토해주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에 대해 윤 총장은 "지역 우수 인재 모집을 위해 대학에서도 다방면의 방안을 마련 중"이라며 "전남도교육청과 함께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전남교육청과 한국에너지공대의 협력사업 진행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을 희망한다"고 요청했고, 장 교육감도 "조속한 시일 내 협약을 맺기를 바란다"고 화답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