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한 존재 사라져" 진태현♥박시은 안타까운 소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두번째 유산을 고백했다.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진태현 박시은 부부가 두번째 유산을 고백했다.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유산의 아픔을 전했다.

진태현은 25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긴 글을 게재했다. 그는 "3월 우리 부부에게 바로 찾아온 한 번의 기회는 생명이 살아있음을 알게 해줬다"며 입을 뗐다.

이어 그는 "심박동의 멈춤으로 아무도 알 수 없는 우리의 소중한 기회는 또 사라졌다. 5개월 동안 두 번의 아픔으로 상실과 절망의 감정으로 우리 두 사람은 잠시 모든 걸 멈췄다"고 유산 사실을 털어놓았다.

그는 "40대의 나이에도 자연스럽게 계속 기회를 주는 그분과 우리도 희망을 품을 수 있음에 감사하다. 우리 두 사람은 손을 잡고 크게 울고 앞으론 늘 그렇듯 다시 웃기로 했다"며 "앞으로 우린 우리의 소중한 생명에 집착하지 않고 그분이 주는 또 다른 생명에 더욱 집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진태현은 "나의 아내가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면서 아무 힘이 되어주지 못함에 모든 게 아팠다. 유쾌하려 애쓰지 않고 이제는 슬플 때 크게 울 수 있음에 감사한 경험들이었다"며 "나는 해피엔딩은 재미없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모든 생명의 탄생만큼은 해피엔딩이어야겠다. 모두 위로해 달라. 우리 아내에게"라고 전했다.

진태현은 2015년 박시은과 결혼하고 2019년 박다비다 양을 공개 입양했다.

두 사람은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에 출연해 지난해 11월 임신에 성공했으나 한 달 후 계류유산을 했다고 공개했다. 지난 3월 다시 임신에 성공했으나 또 한 번 아픔을 겪게 됐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272.29상승 35.1512:15 08/04
  • 코스닥 : 1045.09상승 8.9812:15 08/04
  • 원달러 : 1145.50하락 2.812:15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2:15 08/04
  • 금 : 71.88하락 1.412:15 08/04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 [머니S포토] 與 최고위, 자리 착석하는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이준석 대표 주재 국민의힘 신임 시·도당위원장회의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