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코로나 사태 막는다… 정부, 위기대응 ‘X-이벤트’ 전략 논의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과기정통부가 복합·대형위기를 예측·대응하기 위한 전략 수립에 나선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과기정통부가 복합·대형위기를 예측·대응하기 위한 전략 수립에 나선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코로나19와 같은 예기치 않은 복합·대형 위기를 한발 먼저 예측하고 이에 선제 대응하는 ‘복합·대형위기(X-이벤트) 대응전략’ 논의에 착수한다고 27일 밝혔다.

‘X-이벤트’란 발생 가능성이 매우 낮아 예측하기 어렵지만 발생할 경우 사회·경제적 파급력이 매우 큰 복합·대형위기를 말한다. 국가가 갖추고 있는 대응역량에 따라 충격의 크기와 양상이 상이하게 나타난다. 예를 들어 한국의 경우 인터넷 단절, 전염병 대유행, 초미세먼지 일상화, 75세 은퇴시대 도래 등이 있다.

이번 전략은 과학기술을 통해 미래 발생 가능성이 있는 위험을 체계적으로 예측하고 극단적 사건에 대응할 수 있는 선제적 혁신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된다. 예기치 못한 위기에 대한 회복력(resilience) 강화 목적이며 지난해 8월 발표된 ‘미래전략 2045’ 후속연구에 해당한다.

전략은 ▲‘X-이벤트’ 예측 ▲예상 시나리오 작성 ▲대응하기 위한 과학기술 정책방향 제시 등 3단계에 걸쳐 구성된다. ‘X-이벤트’ 선정을 위한 기초연구를 시작으로 올해 말에 구체적 대응방안을 반영한 정책 방향을 제시함으로써 수립될 예정이다.

세계 미래 전망서와 문제(이슈)탐색시스템 등을 활용해 발생 가능성이 있는 위험(risk) 키워드를 도출한다. 이 가운데 전문가 토의와 대국민 설문조사 등을 거쳐 한국사회에 미치는 영향력이 큰 주요 복합·대형위기를 예측·선정한다. 각각에 대해 촉발 동인(trigger)과 파급효과 및 전개양상 등을 반영한 예상 시나리오를 작성한다. 이를 토대로 위험의 대응-회복-예방에 걸친 전 주기적 정책 방향을 제시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국내·외 미래연구 전문가 및 경제·인문·사회분야 공공연구기관 등으로 ’총괄위원회‘ 및 ’학제 간 위원회‘를 구성해 이번 전략을 수립할 방침이다. 총괄위원회는 전반적인 방향성을 검토하며 선정된 사안에 대한 심층 분석과 함께 과학기술 정책 방향 등을 확정 짓는 역할을 수행한다. 각 ‘X-이벤트’에 대해 총괄위원회를 지원하는 학제 간 위원회를 구성하고 관련 연구기관 의견을 수렴해 시나리오 및 정책 아젠다 등을 작성·제시하게 된다.

이날 과기정통부는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복합·대형위기(X-이벤트) 총괄위원회’를 출범했다. 과학기술 기반 미래담론을 이끌어가고 있는 홍성욱 서울대 교수가 위원장을 맡으며 정책혁신, 위기·시스템 관리 등 다양한 부문의 산학연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주관연구기관은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이다. ‘X-이벤트’ 연구를 위한 기초조사 및 추진체계 구성 등 전략수립 전반에 걸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정희권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책국장은 “최근 코로나19 등 과거에 경험하지 못한 위기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국가적 차원의 미래 대응체계를 구축해야 할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 과기정통부는 다양한 전문가와 국민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해 체계적인 미래전략을 마련하고 위기를 또 다른 도약의 기회로 바꿔나가는 데 선도적인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7.23하락 2.0611:10 05/23
  • 코스닥 : 880.46상승 0.5811:10 05/23
  • 원달러 : 1270.00상승 1.911:10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1:10 05/23
  • 금 : 1842.10상승 0.911:10 05/23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