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골이 말이 아니네"… 둘째 임신한 이지혜 근황 "입덧 지겨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이지혜가 언니와 조카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이지혜가 언니와 조카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이지혜가 둘째를 임신하고 입덧이 있다며 근황을 전했다.

27일 이지혜는 인스타그램에 가족사진을 올렸다. 그는 "저는 1남 2녀 중 둘째입니다"라며 "중간이 젤 성격 좋은 거 아시죠? 미국 간 우리 언니 자가격리 마치고 드디어 만났다"고 전했다.

이지혜는 3년 만에 언니를 본다며 감격했다. 그는 "우리 조카도 키가 저랑 비슷해져서 왔다"며 "예전엔 나보다 이쁜 우리 언니 지금은 내가 더 낫다. 그리고 우리 조카 너무 이쁘다"고 소개했다.

이지혜는 해시태그로 "내 몰골이 말이 아니구먼"이라며 "입덧이 지겹다"고 적었다.

이지혜는 지난 2018년 세무사 문재완씨와 결혼해 첫째를 낳았다. 이후 유산했지만 지난 17일 SBS '동상이몽2'에서 둘째 임신 소식을 알렸다.
 

  • 69%
  • 31%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41.20상승 25.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