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옹진군, 백령도 ‘국가 생태관광지역’에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하늬해변과 진촌리 마을이 ‘국가 생태관광지역’으로 선정됐다./사진=옹진군 캡처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하늬해변과 진촌리 마을이 ‘국가 생태관광지역’으로 선정됐다./사진=옹진군 캡처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하늬해변과 진촌리 마을이 ‘국가 생태관광지역’으로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환경부는 우수한 생태자원의 보전 및 현명한 이용을 통해 환경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인 관광을 위해 생태관광지로 가치 있는 지역을 ‘국가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하고 있다.

앞서 지난 2013년 도입된 국가 생태관광지역은 전국 26개소가 지정됐으나 수도권엔 1개소밖에 없는 실정이며, 국가 생태관광지역 신규 후보지 공모에 전국 15개소가 신청했으나, 백령도를 포함한 3개소만이 최종 선정됐다.

생태관광지역 ‘백령도 하늬해변과 진촌리 마을’은 점박이물범의 국내 최대 서식지로 매년 봄부터 늦가을까지 300여 마리의 점박이물범을 관찰할 수 있으며, 그 외에도 진촌리 현무암, 심청각, 끝섬전망대 등 다양한 문화관광 자원을 가지고 있는 지역이다.

인천시 옹진군 환경녹지과 관계자는 “물범에코센터 건립과 생태탐방로 조성 등 생태관광 인프라 구축에 필요한 국‧시비 예산을 확보해 생태관광지역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인천=장관섭
인천=장관섭 jiu670@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인천 장관섭 기자 입니다.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열심히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