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장 이름 넣은 '손정민씨 사건 가짜뉴스' 확산… 경찰 내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이 고 손정민씨 사망 사건과 관련해 김창룡 경찰청장 이름을 내세운 가짜뉴스가 퍼져 내사에 착수했다. /사진=뉴스1(경찰청)
경찰이 고 손정민씨 사망 사건과 관련해 김창룡 경찰청장 이름을 내세운 가짜뉴스가 퍼져 내사에 착수했다. /사진=뉴스1(경찰청)
경찰이 고 손정민씨 사망 사건과 관련해 김창룡 경찰청장이 입장을 발표한 것처럼 허위로 조작한 가짜뉴스가 확산되자 내사에 착수했다.

경찰청은 "김 청장 관련 허위사실이 담긴 영상이 전날 유튜브에 게시돼 내사와 법리 검토에 착수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27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김창룡 경찰청장, 국민들에게 긴급발표 "손정민 사건은 제가 책임지고… 손정민 사건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김 청장의 사진과 함께 김 청장이 "서울경찰청이 잘못하고 있다", "별도 수사대를 편성하겠다"고 말했다는 등 허위사실이 담겼다.

경찰청은 해당 영상에 "김 청장과 무관한 내용이며 허위 사실 유포 등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앞서 지난 26일엔 "송정애 대전경찰청장이 고 손정민씨 사건 수사팀을 비판했다"는 가짜뉴스 영상이 확산됐다. 현재 충북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이 영상을 올린 유튜버를 내사하고 있다.

경찰청은 "무분별한 허위사실 유포 행위는 법령에 의거해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3 08/02
  • 금 : 73.28하락 0.6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