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관람하려면 코로나 음성 증명?… 관람가이드 조만간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 일본 사람이 일본 거리에 도쿄올림픽 마스코트가 그려진 앞을 지나쳐 걸어가고 있다.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로이터
한 일본 사람이 일본 거리에 도쿄올림픽 마스코트가 그려진 앞을 지나쳐 걸어가고 있다.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로이터
오는 7월 개막하는 일본 도쿄올림픽 경기 관람을 위해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결과나 백신 접종 확인이 필요할 전망이다.

로이터통신은 31일 일본 요미우리 신문의 보도를 인용해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올림픽 개막을 두 달도 안 남긴 상황에서 코로나 확산세가 지속되면서 이 같은 결정을 내릴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외국인의 경우 경기장 출입을 할 수 없다. 자국민에 대한 관람 여부는 다음달 결정할 예정이다. 만약 관람이 가능하도록 결정을 내릴 경우 관람객 입장 조건을 확정해야 한다.

요미우리 신문의 이 같은 보도가 나온 후 일본 내에서는 올림픽 강행을 시도하는 정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SNS와 온라인 상에는 코로나 대확산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개막을 강행하려는 정부를 강도높게 비판하고 있다.

이날 닛케이 신문이 발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60% 이상은 올림픽 취소나 연기에 찬성하고 있다. 하지만 일본 정부는 올림픽을 취소하거나 연기할 의사가 없는 것으로 보인다.

앞서 도교올림픽은 지난해에 열릴 예정이었지만 1년 연기돼 오는 7월에 열린다. 일본 정부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이번 도쿄올림픽이 엄격한 방역 규정에 따라 진행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하지만 일본 내 코로나 상황은 결코 안정적이지 않다. 앞서 지난 28일 도쿄 및 다른 지역에 선포된 비상사태를 다음달 20일까지로 연장했다. 확산세는 다소 줄어들었지만 중환자들의 수가 크게 늘어나면서 여전히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 10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8:01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8:01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8: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1 06/25
  • 금 : 73.73상승 0.318:01 06/25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