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도서관 확 바뀐다…개방형 복합문화공간으로 탈바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용인시 수지도서관 전경. / 사진제공=용인시
용인시 수지도서관 전경. / 사진제공=용인시
용인시가 오는 8월부터 총 25억원을 투입해 수지도서관 리모델링 공사에 착수한다고 31일 밝혔다. 

수지도서관은 지난 2004년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5059㎡ 규모로 개관했다. 

이번 리모델링 공사는 수지도서관의 노후 시설을 개선하고 시민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8월 23일부터 내년 3월까지 내부 전체를 진행한다. 

예산은 ‘2020년 문화체육관광부 생활SOC 지원사업’에서 확보한 국비 10억 원에 시비 15억원을 더해 마련했다.

시는 이번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냉·난방시스템 등 기본적인 시설물 교체는 물론 열람 공간 확대, 소모임실 마련, 북카페 설치 등으로 수지도서관을 소통과 휴식이 공존하는 개방형 복합문화공간으로 변화시킨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올해 초 전문가 컨설팅과 시민 설문조사를 진행해 수렴한 의견을 토대로 자료실 및 노트북 이용 좌석 확대, 4차 산업 미래체험공간 설치 등도 진행할 계획이다. 

리모델링 공사 기간에는 시설 전체를 임시 휴관한다. 다만, 관내 다른 공공도서관에서 대출한 도서를 자유롭게 반납할 수 있도록 입구에 설치된 무인반납함은 상시 운영한다. 지역 서점과 연계해 진행하고 있는 동네서점 바로대출서비스도 지속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오는 7월 추가경정예산에서 7억원의 예산을 추가 확보할 계획이다. 노후 시설과 불편 사항을 개선해 시민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수지도서관을 우리의 삶과 함께하는 소통과 문화의 공간, 최신 트렌드가 반영된 새로운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지도서관은 약 28만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3월 말 기준 일평균 이용자 2912명·대출권수 3149권으로 용인시민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용인=김동우
용인=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