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8만 구독자 거느린 유튜버 신사임당 "월 3억 번다, 조회수로만 8000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버 신사임당이 월 3억원을 번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유튜버 신사임당이 월 3억원을 번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유명 유튜버 신사임당이 유튜브 한 달 수입으로 3억원을 번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31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경제 재테크 전문 유튜버 신사임당이 출연했다.

박명수는 경제방송 PD를 하다가 유튜버로 전향한 신사임당에게 "한 달 수입이 어떻게 되나"라고 물었다. 신사임당은 "지금은 월에 3억원 정도 번다"며 "근데 이게 또 한 철"이라고 답했다. 그는 "많이 벌 때는 더 벌 때도 있고 못 벌 때는 더 못 벌 때도 있다"고 덧붙였다. 신사임당은 조회수만으로 월 7000만~8000만원 정도를 번다고 설명했다.

신사임당은 PD 시절 약 169만원을 벌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회사에 다닐 때도) 온라인 쇼핑몰을 했다"며 "현재는 직원이 한 명인데 12명을 두고 했던 때보다 더 잘 벌리더라"고 말했다.

신사임당은 부자가 되는 방법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예전에는 허락의 시대였다"며 "누군가 뭔가를 하려면 도장을 찍어줘야 하고 술자리도 해야 했고 하물며 라디오 광고를 하려 해도 금액이 어마어마했다"고 짚었다. 이어"지금은 허가를 받을 필요가 없다"며 "브레이브걸스가 누구한테 인사하고 다녀서 뜬 게 아니지 않나"고 주장했다.

신사임당은 "알파고에 술을 따르고 싶어도 따를 수 없다"며 "누군가 기회를 인증해 주던 시대에서 지금은 아무나 던져서 스타가 될 수 있는 시대"라고 분석했다.

신사임당은 148만명의 구독자를 거느린 유명 유튜버다. 그는 유튜브에서 부자가 되는 방법, 재테크 방법 등을 방송한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