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이라던, 한예슬 "♥류성재, 가라오케서 만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예슬이 남자친구를 둘러싼 루머 및 '버닝썬 여배우' 의혹에 대해 직접 해명하며 '정면돌파'를 선언했다.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남자친구를 둘러싼 루머 및 '버닝썬 여배우' 의혹에 대해 직접 해명하며 '정면돌파'를 선언했다.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10세 연하 남자친구의 과거 전력을 일부 인정하는 동시에 '버닝썬 여배우' 등 자신을 둘러싼 의혹을 강력히 반박했다. 한예슬은 지난 2일 SNS를 통해 "남자친구의 예전 직업은 연극배우였고, 가라오케에서 일을 했던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한예슬의 남자친구 류모씨는 호스트바 등 과거 화류계에서 종사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당초 한예슬은 남자친구의 전력에 대해 “소설”이라고 강하게 부인했으나 이날 피해자들이 있다는 증언이 나오자 “가라오케에서 일을 했던 적은 있다”고 말을 바꿔 일부 인정했다.

그는 “많은 분들이 호스트바와 가라오케가 같다고 생각하시겠지만 전 다 오픈된 곳이 가라오케라고 생각하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한예슬은 “유난히 흥도 많고 일찍부터 큰 사랑을 받아서 마음 가는대로 할 수 있는 기회가 어렸을때부터 많지 않다보니 오히려 시간이 흐를수록 좋아하는 곳을 가고, 좋아하는 걸 하는 게 더 숨기고 싶지 않았던 마음이 컸던 것 같다”면서 “이런 마음의 제가 몇 년 전 지인분들과 간 곳에서 처음 지금의 남자 친구를 알게 되었고 제가 사랑의 감정을 느끼게 된 건 지난해 9월이다”라고 했다. "9월 그 시기는 이 친구가 그 직업을 그만두고 난 후 이구요"라고도 덧붙였다.

한예슬은 “직업에 귀천이 없듯이 제 감정에 솔직하게, 빠르게 지나가는 시간의 흐름 속에 여자로서의 한예슬도 소중하고 싶어서 남자친구의 배경보단 제 감정이 느끼는 대로 지내고 있었다. 여기까지가 제 남자친구의 직업, 만난과정"이라고 했다.

그는 “피해자분이 계시다는 기사는 제가 남자친구와 긴 대화로 사실이 아니라는 걸 듣게 되었고 제가 직접 보지 못한 소문들보단 저에게 본인의 어려운 얘기를 진솔하게 해주는 제 친구 말을 믿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예슬은 류성재에게 외제차를 선물했다는 소문도 반박했다. “람보르기니를 남자친구에게 선물했다는 얘기에 저의 새 차를 남자친구에게 줘야 하나 고민했다. 그 차는 제가 저에게 선물한 차”라고 밝힌 한예슬은 “남자친구에게는 지금 이동할 차가 없어 제가 더 경제적 능력이 되는 지금 차 키를 공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강남 클럽 '버닝썬' 사건에서 등장했던 여배우가 한예슬이라는 한 유튜버의 폭로에 대해서는 재차 반박했다. 한예슬은 “입에 담지 못한 사건의 주인공이 저라고 얘기한 부분들은 경찰, 검찰에서 밝혀주길 제가 더 원하고 있다. 억울하고 화나 소송으로 해결할 생각뿐이었던 제게 주변 분들의 지도로 그 비용을 오히려 더 좋은 선한 기회로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미지 세탁이라고 욕하셔도 그 손가락들이 무서워서 피하면 여러분들이 주신 사랑 덕분에 도울 수 있는 상황을 놓쳐버리게 되는 거라고 말씀 주시는 지인분들 말만 새기고, 걱정해 주시고 지도해 주신 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린다. 절 걱정해주시는 분들과 저와 함께해 주시는 분들의 명예를 위해 이 이후부터 허위사실 및 악성 댓글들을 고소하겠다”고 마무리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