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11~13일 영국 G7 정상회의 참석… '한국판 뉴딜' 경험 공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 대통령이 11~13일 영국 콘월에서 개최되는 G7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사진=뉴스1
문 대통령이 11~13일 영국 콘월에서 개최되는 G7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1~13일까지 영국 콘월에서 개최되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9일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재인 대통령은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의 초청으로 오는 11~13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영국 콘월에서 개최되는 G7 정상회의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G7 회의 뒤 문 대통령은 오스트리아, 스페인을 국빈 방문한다.

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에서 12~13일 이틀 동안 개최되는 확대회의 3개 세션에 참석해 그린과 디지털을 주축으로 하는 한국판 뉴딜의 경험을 공유한다.

확대회의 1세션에서는 백신공급 확대, 글로벌 보건 시스템 대응 역량 강화를 논의하고 확대회의 2세션에서는 열린 사회 핵심 가치 보호를 위한 유사 입장국의 공조 강화 계획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3세션에서는 녹색성장을 통한 기후환경 방안을 논의한다.

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를 계기로 주요 정상과 양자회담도 한다.

문 대통령은 G7 일정을 마친 뒤 13~15일까지 오스트리아를 국빈 방문해 알렉산더 판데어벨렌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제바스티안 쿠르츠 총리와 회담을 한다. 내년은 한국-오스트리아 수교 130년이 되는 해다. 문 대통령의 이번 일정은 한국 대통령으로서 첫 오스트리아 방문이다.

문 대통령은 양국의 교육 문화 및 청소년 교류 활성화, P4G정상회의로 다져진 기후대응 협력 파트너십 강화 및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전기차 친환경 분야 협력 등을 논의한다.

이후 15~17일까지 스페인을 국빈 방문해 펠리페 6세 국왕과 페드로 산체스 총리를 만나 지난해 수교 70주년을 맞은 양국 우호 협력 관계를 한 단계 더 격상시키기 위해 머리를 맞댄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