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케피코, 대구 지역기업상생 컨소시엄 MOU 체결… “전기이륜차 솔루션 제공합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케피코가 지난 10일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등 10개 기관과 대구시 퍼스널 모빌리티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케피코
현대케피코가 지난 10일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등 10개 기관과 대구시 퍼스널 모빌리티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케피코
현대케피코가 지난 10일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등 10개 기관과 대구시 퍼스널 모빌리티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현대케피코, 대구기계부품연구원, E3모빌리티, 파킹클라우드(아이파킹), 메쉬코리아(부릉), 풍산시스템, 에임스, 삼보모터스, 고아정공, 현대일렉트릭 앤 에너지시스템 등 컨소시엄 참가기관들은 제조 산업 육성 및 배터리 재활용 솔루션을 포함한 서비스형 모빌리티 산업생태계를 구축하는데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현대케피코는 차별화된 한국형 고성능 전기오토바이 구동시스템 공급과 IoT 기반 차 관리 및 관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며 앞으로 지자체와 지역 전문기업과의 개방형 협력을 통해 다양한 지역 거점 상업 배달 사업자를 대상으로 배터리 교환 서비스사업을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현대케피코는 파워트레인 핵심 제어 부품 및 시스템에 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수한 성능과 품질 신뢰성을 보장하는 전기오토바이 구동시스템을 개발해 시장에 선보였다. 48V 배터리팩 2개가 직렬 연결된 96V 전압 시스템으로 고속주행이나 언덕길 등판 같은 상황에서도 고출력을 유지해 만족스러운 드라이빙 성능을 제공한다는 게 회사의 주장.

고전압 규제를 만족하는 안전한 최적 전압(48V) 교체형 배터리팩과 교환소를 통해 전기형 모빌리티에 대한 고질적 불만 요소인 짧은 주행거리 문제도 해소 가능하다.

현대케피코가 제공하는 IoT 모빌리티 서비스 솔루션인 ‘몰다’(MOLDA)’는 차 제어기와 연동하여 라이더는 모바일 앱을 통해 차 상태 확인 및 관리/통제, 배터리 교환 예약까지 가능하다.

현대케피코 관계자는 “물류/배송 및 생활교통 등 서비스형 모빌리티 산업이 성장세를 보이는 만큼 국내 제조 기업과 상생해 품질경쟁력을 통한 한국형 모빌리티산업의 육성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이번 컨소시엄 업무협약으로 안정적인 제조 및 플랫폼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