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이 근황, 대구 치킨집 운영중… "유명세 소용없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신이의 근황이 주목받고 있다. /사진=근황올림픽 캡처
배우 신이의 근황이 주목받고 있다. /사진=근황올림픽 캡처

배우 신이가 대구로 돌아온 이유를 밝혔다.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색즉시공’ 여배우 근황… 대구 치킨집으로 찾아갔습니다' 편이 공개됐다.

이날 신이는 대구에서 치킨집을 운영 중인 근황을 밝히며 "인테리어도 제가 다 했고, 배달도 하고 있다. 아무래도 다방 전문 배우여서 오토바이를 많이 탔기 때문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이는 "'색즉시공' 당시 제가 낯을 너무 많이 가렸다. 욕은 연극하는 친구한테 배웠는데 사실 내 안에 있더라. 지금은 마흔이 넘으니까 막 나온다"고 웃음을 보였다.

그는 당시 인기에 대해 "회사에서 밴을 뽑아줬다. 카니발 말고 서서 옷을 갈아입을 수 있는 밴"이라며 "그때 약간 맛이 갔다. 연예인병이 걸려서 밴에서 나올 때나 지나갈 때도 (얼굴을 가렸다)… 감독님들도 촬영할 때 '얘(신이)가 잘하니까 얘가 시키는 대로 해'라고 할 정도였다"라고 말했다.

신이는 "친구, 가족보단 인지도, 돈, 유명세가 먼저였다. 하지만 지금은 그게 아무것도 소용이 없다는 걸 알게 됐다"며 "내 주변에 소중한 사람들이 더 중요하다. 그땐 인정을 받아야만 발을 뻗고 잘 수 있었는데 점점 잊힌다는 생각에 미치겠더라. 가치관이 바뀌기까지 힘들었다"라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3224.95하락 29.4723:59 07/26
  • 코스닥 : 1047.63하락 7.8723:59 07/26
  • 원달러 : 1151.80하락 3.223:59 07/26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3:59 07/26
  • 금 : 71.59하락 0.6623:59 07/26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 [머니S포토] 청년당원 만난 최재형 "이념 치우친 정책수립…청년 일자리 문제"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2021 세법개정안' 브리핑
  • [머니S포토] 인사 나누는 대권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